LG전자, 암호화폐 지갑 '씽큐 월렛' 특허 출원…출시 임박

 

LG전자가 블록체인 기반 암호화폐 지갑을 조만간 출시할 전망이다.

 

9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LG전자는 지난 2일(현지시간) 미국특허청(USPTO)에 '씽큐 월렛(ThinQ Wallet)'이라는 상표권을 등록했다. 또한 유럽에서도 해당 상표권을 등록했다.

 

상표권 등록관련 내용을 확인하면 '씽큐 월렛'은 모바일 기기에서 사용할 수 있는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한 암호화폐 지갑으로 분석된다. 

 

LG전자가 삼성에 이어 암호화폐 지갑을 출시하게 되는 셈이다. 앞서 삼성전자는 3월 출시된 '갤럭시 S10'과 함께 암호화폐 지갑을 출시한 바있다.

 

그동안LG전자의 암호화폐 지갑 기술 개발 소식은 꾸준히 전해졌다. 

 

지난해 말에는 LG사이언스파크 내에서 일명 '마곡페이'라고 불리는 블록체인 기반 암호화폐 서비스를 직원들을 대상으로 시범 운영됐다는 소식이 전해지기도 했다. 

 

관련업계는 블록체인 시범 사업을 추진한다는 것 자체가 사업 추진에 대한 기대감을 엿볼 수 있다고 전한바 있다. 

 

한편 씽큐 웰렛은 V60 씽큐와 출시될 가능성이 큰것으로 분석되지만, 향후 LG전자의 라인업에 대한 정보가 많지 않아 시간이 많이 걸릴 수도 있는 분석도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