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시네마 베트남서 '최초·1위' 타이틀 노린다…43번째 극장 오픈

-빈즈엉성 디안시 쇼핑몰 내 영화관 개소
-6개관·약 650석 규모

 

롯데시네마가 베트남 빈즈엉성에 43번째 시네마를 열며 현지 '1등 극장 사업자' 도약에 박차를 가한다.


29일 업계에 따르면 롯데시네마는 지난 26일(현지시간) 베트남 빈즈엉성 디안시 쇼핑몰 빈콤플라자에 43번째 극장을 오픈했다. 빈콤플라자 내 4~5층을 영화관으로 활용한다.

 

이 극장은 6개 스크린을 가지며 좌석 수는 650개가 넘는다. 고급스러운 디자인에 넓은 실내 공간을 자랑한다. 두 명이 나란히 앉을 수 있는 더블 좌석과 영화관 한쪽에 관객들이 쉴 수 있는 휴게 공간을 마련했다.

 

극장이 들어서는 빈콤플라자는 인근에 산업단지가 있고 금융센터와 행정타운 등이 들어서 향후 수요가 높을 것으로 전망된다.

 

롯데시네마는 새 극장 오픈을 기념하고자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했다. 개막일에는 영화 '나의 특별한 형제'에 출연하

는 배우 신하균과 이광수, 이솜이 영화관을 찾아 베트남 관객들을 만났다. 

 

또 26~27일 양일간 영화 티켓 2매와 음료수와 팝콘 콤보를 구매하는 고객에게 롯데시네마 로고가 새겨진 텀블러를 제공한다. 28~31일까지 영화 티켓을 산 고객에게는 팝콘과 음료수 콤보 구매 시 2만동(약 1004원)을 할인받을 수 있는 쿠폰을 준다. 롯데시네마 회원 가입 시 1만5000 포인트를 적립해주고 멤버십 할인을 해주는 등 다양한 할인 혜택이 제공된다.

 

롯데시네마는 이번 영화관 개소로 베트남에서 스크린 수를 빠르게 늘리며 1위 사업자로 성장할 방침이다. 2008년 베트남 호찌민에 최초 멀티플렉스 세운 후 지난 3월 기준 33개 극장, 150개 스크린을 운영해왔다. 2020년까지 총 80개 극장으로 늘리고 한국 시장에서 성공한 영화를 베트남에 들여와 인지도를 제고할 계획이다. 

 

롯데엔터테인먼트는 1400만 관객을 모은 '신과 함께'와 '조선명탐정: 흡혈 괴마의 비밀' 등을 을 베트남 현지에서 개봉했었다. 매년 5편 이상의 베트남 영화에 투자·제작을 진행하며 현지 시장을 적극 공략한다.
 








테크열전



글로벌